본문 바로가기 

홍보센터

News

LS에코에너지, 사상최대 영업이익 2024-02-07


사진 1) LS에코에너지 베트남 생산법인 전경

사진 2) LS에코에너지 CI


■ 전년 대비 영업이익 7% 증가, 순이익 흑자전환
■ 초고압 케이블 등 고부가제품군 확대가 수익성 견인
■ 연 내 희토류 산화물 공급, 실적 성장세 기대


LS에코에너지가 사상 최대 영업이익을 달성했다.

LS에코에너지는 2023년 잠정으로 매출 7,311억원, 영업이익 295억원, 순이익 43억원을 기록했다고 7일 밝혔다.  

영업이익은 2022년 275억원에서 7.4% 증가하고, 순이익은 -91억원에서 흑자전환 했다. 영업이익률은 2016년 코스피에 상장 후 가장 높은 4%를 기록했다.  

회사 측은 초고압 케이블 등 고부가 제품군의 확대가 수익성 개선의 주요 요인이라고 설명했다.  

매출은 7,311억원으로 전년 8,185억원 대비 약 10% 감소했다. 

회사 관계자는 “매출은 베트남 내수 경기의 느린 회복과 저부가 제품군의 생산 축소 등으로 인해 전년 대비 감소했다”고 말했다.  

이상호 LS에코에너지 대표는 “올해 네오디뮴 등 희토류 산화물을 영구자석 업체 등에 공급하게 되면, 매출과 이익이 모두 대폭 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LS에코에너지는 베트남에서 유일하게 초고압 케이블을 자체 생산할 수 있는 1위 전선업체다. 최근 국내 기업으로는 첫 대규모 희토류 산화물 구매 계약을 체결하고, 해저케이블 사업 진출을 모색하는 등 친환경 에너지, 소재 신사업을 확대하고 있다. 
 
TOP

뉴스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