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홍보센터

News

LS마린솔루션, 22년만에 최대 실적…LS전선 시너지 가시화 2024-01-31


사진 1) LS마린솔루션 해저케이블 포설선 GL2030
 
사진 2) LS마린솔루션 CI 로고


■ LS전선 인수 1년만에 역대급 실적, ‘해저 자재·시공 밸류체인’ 구축
■ 매출 65% 증가, 영업이익·순이익 흑자전환, 영입이익률 18.5%
■ 전남해상풍력 사업 수행, 대만 진출 등 지속 성장 기대


LS마린솔루션(대표 이승용)이 22년만에 최대 영업이익과 순이익을 달성했다. 지난 해 8월 LS전선이 인수한 지 1년이 안 되어 역대급 실적을 기록했다.   

LS마린솔루션은 2023년 잠정으로 매출 708억원, 영업이익 131억원, 순이익 116억원 기록했다고 31일 밝혔다. 

2022년 대비 매출은 428억원에서 65% 넘게 증가했고, 영업이익과 순이익은 각각 -66억원과 -121억원에서 흑자전환 했다. 영업이익률은 18.5%에 이른다. 

회사 측은 “해저 전력케이블 사업의 확대와 자산 효율화가 실적을 견인했다”고 말했다.  

LS마린솔루션은 LS전선과 ‘해저케이블 자재-시공 밸류체인’ 구축을 통해 턴키(turn key) 수주 역량을 갖추고, 해저케이블 시공 사업을 확대하고 있다. 

이승용 LS마린솔루션 대표는 “기수주한 전남해상풍력 사업 수행과 국내 해상풍력 사업의 추가 수주 등으로 올해도 성장세를 이어가겠다”며, “대만, 베트남 등 해저케이블 시장이 급성장하고 있는 국가를 중심으로 해외 수주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LS마린솔루션은 1995년 설립된 국내 최초의 해저케이블 시공전문회사로, 국내 시장 점유율 1위다. 이달 초 대만에 사무소 설립을 끝내고 약 2조 5,000억원으로 추산되는 해저 시공 시장 진입을 본격화하고 있다. 


 
TOP

뉴스룸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