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

LS전선아시아, 2019년1분기 역대 최대 실적 2019-04-10
■ 전년 동기 대비 매출 28%, 영업이익 14%, 당기순이익 22% 증가
■ 글로벌 경쟁력과 베트남 내수 기반으로 초고속 성장 예상

LS전선아시아(대표 권영일)는 10일 올 1분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28% 증가한 1,223억원, 영업이익은 14% 증가한 60억원을 기록할 것이라고 잠정 발표했다.
 
LS전선아시아의 1분기 매출과 영업이익은 1996년 베트남 진출 및 2016년 한국거래소 상장 이후 분기 최고 실적이다.
 
회사측은 전력 케이블의 경우 품질이 로컬 업체보다 월등히 뛰어나면서도 해외 선진 업체들 대비 가격 경쟁력을 확보하고 있어 베트남 내수는 물론 해외 수출까지 활발한 것이 이번 실적의 주요 요인이라고 밝혔다.
 
또한 광케이블의 경우 선진 업체 수준의 품질과 유럽 시장의 맞춤형 제품을 생산, 유럽5G 시장의 확대에 따른 고부가 프로젝트를 수주할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회사 관계자는 “베트남 내수 시장의 지속적인 성장에 힘입어 고부가 제품의 판매가 늘어남에 따라 매출과 이익의 초고속 성장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LS전선아시아는 최근 베트남 건설사인 호안 손 그룹과 베트남 태양광 발전소 사업에 향후 2년간 5,000만 달러(약563억원) 규모의 전력 케이블을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Sitemap

닫기
창닫기
메일로 공유하기
창닫기
goto top